전체메뉴

아이틴뉴스문화

HOME > 문화

세종시, 향토유물박물관 건립 위한 '유물 기증 캠페인' 진행

기사승인 : 2021-05-11 12:08 기자 : 김나연

세종특별자치시가 과거의 역사와 문화를 엿볼 수 있는 향토 유물을 받는다.

(사진=세종특별자치시 제공)

시는 향토유물박물관 건립에 앞서 세종시 역사가 담긴 유물 수집을 위해 오는 11일부터 12월 31일까지 '유물 기증 캠페인'을 진행한다.

기증 대상은 선사시대부터 근현대까지 세종시 관련 유물·자료 일체로 고문서, 고지도, 토기·자기류, 서화류, 미술·공예품, 민속자료 등이며 개인·단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기증 절차는 기증 의사 접수 후 유물 보존상태, 성격, 전시활용 여부 등을 검토해 수집 여부를 결정하며 기증 시 기증증서, 기증유물 인수·인계서를 전달한다.

또한 기증자에게는 예우방안으로 감정위원회를 구성해 수집 대상 자료의 역사·문화적 고증을 거쳐 기여도, 분류등급에 따라 기증증서 제공과 감사패 전달, 박물관 주요 행사 초청·무료관람 등 다양한 혜택을 부여할 계획이다.

기증된 유물은 영구보존을 위한 보존처리를 거쳐 안전하게 보관되며 선별을 통해 전시·연구, 교육 자료로 활용된다.

시는 선사시대부터 세종시 탄생에 이르기까지 역사와 문화를 보존·전시하기 위해 2025년 개관을 목표로 고운뜰 근린공원 내에 향토유물박물관을 건립할 예정이다.

향토유물박물관은 연면적 9천940㎡ 규모로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하는 전시공간과 교육공간, 휴게 및 편의 공간을 갖춘 복합문화공간으로 조성할 예정이다.

이춘희 시장은 "유물 기증은 사라져가는 세종시의 역사와 문화 복원에 큰 힘이 된다"며 "시민이 함께 만드는 향토유물박물관을 위해 여러분의 적극적인 참여와 관심을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기증 신청 관련 문의는 전자우편(coqltjr@korea.kr) 또는 시청 문화예술과(044-300-3444)로 문의하면 된다.

[저작권자ⓒ 아이틴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