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아이틴뉴스문화

HOME > 문화

마포구, '공방 운영에 필요한 사업비 지원해드려요'

기사승인 : 2021-05-07 14:48 기자 : 김나연

서울 마포구는 지역 내 공방을 대상으로 사업비를 지원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위축된 소비심리 회복 및 공방 활성화에 기여하는 '공방 프로그램 지원사업 '공방의 숲''의 참여자를 오는 9일까지 모집한다고 밝혔다.

(사진=마포구청 제공)

구가 주관하고 ㈔일상예술창작센터가 운영하는 공방 프로그램 지원사업은 지난 2월에 1차 지원 프로그램을 통해 15개소의 공방을 선정하고 1개소당 100만 원의 사업비를 지원한 바 있으며 이는 공방 프로그램 운영에 필요한 예산 지원으로 각 공방 특색에 맞는 프로그램 기획에 도움을 줬다.

특히 수공예품 중심으로 이뤄지는 프리마켓 행사의 개최가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워진 점을 고려해 위축된 수공예품 창작자 및 공방을 대상으로 직접적으로 사업비를 지원해 공방에는 경제적 부담을 덜어주고 공방을 이용하는 구민에게는 수강료 지원으로 공예체험 기회를 제공한다는 데 큰 의의가 있다.

이번 2차 모집은 선정 규모를 확대해 총 25개소의 공방을 모집할 예정이며 1개소당 사업비 100만 원을 직접 지원받게 된다.

사업비로 사용 가능한 예산 항목은 ▲공방 프로그램 운영에 필요한 재료구매비 ▲프로그램 참여를 희망하는 자의 수강료 ▲공방 홍보비 등이다.

사업 참여를 위해서는 공고일 기준(2021년 4월 14일 자) 마포구에 공방을 운영 중인 업체가 사업자등록증, 신청서, 프로그램 운영 계획서, 지원금 사용계획서, 통장 사본 등의 서류를 마포공예센터 전자메일(mapocc2020@gmail.com)로 5월 9일까지 제출하면 된다.

신청서 양식은 마포공예센터 홈페이지(https://mapocc.co.kr/)를 통해 내려받을 수 있다.

신청 후 서류심사와 면접 심사를 통해 공방을 선정하게 되며 5월 중 마포공예센터 홈페이지를 통해 선정된 공방이 공지된다.

유동균 마포구청장은 "마포구에 소재한 300여 개소의 공방에 대한 체계적인 지원으로 공예산업을 발전시키고 이를 통해 관광사업을 활성화하고자 구 차원에서 큰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며 "이번 공방 프로그램 지원사업을 통해 코로나19로 위축된 지역경제와 공예 체험문화가 활성화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아이틴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