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아이틴뉴스환경

HOME > 환경

해남군, 100억 원 스마트 그린도시 공모 선정

기사승인 : 2020-12-29 13:39 기자 : 강태영

해남군이 정부 그린뉴딜 과제인 스마트 그린도시 공모사업에 선정돼 사업비 100억 원을 확보했다.

(사진=해남군청 제공)

스마트 그린도시 조성은 그린뉴딜 과제 중 '도시의 녹색 생태계 회복'을 위한 대표 사업으로 자원 순환을 통해 기후변화에 대응하는 지역맞춤형 환경개선 사업이다.

기후·환경 문제에 대한 진단을 토대로 기후, 물, 대기, 자원순환 등 다양한 환경 분야 사업들을 융·복합하게 된다.

전남 11개 시군을 비롯해 전국 100곳의 지자체가 공모에 참여, 치열한 경합 끝에 해남을 포함해 총 25개소가 선정됐다.

해남군은 2021년부터 2년간 사업비 100억 원을 투입해 자원순환, 환경교육, 생활안전 등 다양한 환경 분야를 결합한 '똘똘한 자원순환마을'스마트 그린도시 조성을 추진할 계획이다.

특히 해남읍 도시재생사업과 연계해 읍 시가지 마을에 재활용 교환센터와 자원순환 입체체험장, 재활용 동네은행을 설치하고, 쓰레기 불법투기 지역에 대한 공동텃밭과 미니화단 조성, 스마트 CCTV를 설치한다.

분리수거가 취약한 단독주택지에 들어서는 재활용 동네은행은 압축파쇄분리수거기, 음식물 처리기, 스티로폼 감용기 등 분리수거함 일체가 구비되는 시스템으로서 농촌지역의 자원순환을 체계적으로 구축하는 대표적인 사례가 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명현관 군수는 "스마트 그린도시 사업을 통해 주민이 주도하는 그린뉴딜의 추진체계가 강화되고 도시의 환경 기반시설이 획기적으로 개선될 수 있을 것"이라며 "지역주민들이 참여해 농촌지역의 자원순환 시스템을 선도적으로 구축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아이틴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