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아이틴뉴스건강

HOME > 건강

강릉시, 임산부 친환경농산물 지원 시범사업

기사승인 : 2021-01-15 13:52 기자 : 이유진

강릉시는 올해 미래세대의 건강을 위해 임산부에게 친환경 농산물을 공급해 국민건강, 환경보전, 지역경제 활성화 등 사회적 가치 구현을 위한 '임산부 친환경농산물 지원 시범사업'을 추진하기로 했다.

(사진=깅릉시 제공)

이번 지원 사업은 관내 임산부를 대상으로, 현재 임신 중이거나 신청일 기준 출산 후 1년 이내인 산모는 누구나 신청할 수 있다.

다만 지역사회통합 건강증진사업(영양플러스)을 지원받는 임산부는 지원 대상에서 제외된다.

사업 신청은 오는 18일부터이며, 온라인(www.ecoemall.com) 또는 읍·면·동 주민센터에 방문해 신청서와 임신·출산을 증명할 수 있는 서류(출생증명서, 임신·출산확인서, 산모수첩 등)를 제출하면 된다.

사업 대상자로 선정되면 임산부 1인당 48만 원(자부담 9만6천 원)이 지원되며 12개월 동안 16회 이내로 친환경농산물 통합 쇼핑몰에서 임산부 필요와 기호에 따라 직접 품목을 선택해 주문하거나 이미 구성된 꾸러미 상품을 구매하면 된다.

지원 규모는 2019년 강릉시 출생 인원 970명 기준의 30%인 290명에 한해 시범적으로 운영되며, 강릉시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친환경농산물 소비 확대 및 임산부에게 건강한 먹거리 지원으로 작으나마 저출산 문제의 해결과 친환경 농업 소득 증대에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아이틴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