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아이틴뉴스문화

HOME > 문화

싱가포르 대사관, '2019 싱가포르 한국영화제' 개최

기사승인 : 2019-10-21 17:30 기자 : 하유미

주싱가포르대한민국대사관(대사 안영집, 이하 대사관)은 탄 키앗 하우(Tan Kiat How) 싱가포르정보통신미디어개발청장, 임순례 감독, 싱가포르영화협회(Singapore Film Society) 관계자 등 약 200명이 참석한 가운데 싱가포르 국립박물관에서 '2019년 싱가포르 한국영화제' 개막식을 성황리에 개최했다.

(사진=문화체육관광부 제공)

이번 영화제에서는 10월 18일부터 27일까지 2주간에 걸쳐 개막작 '리틀 포레스트'를 비롯해 칸 영화제 황금종려상 수상작 '기생충', 백상예술대상 대상 수상작 '증인', 대종상 영화제 최우수 작품상 '버닝' 등 국내외에서 우수한 평가를 받은 한국 영화 8편을 상영한다.

안영집 대사는 "지난 2005년 이후 싱가포르 한국영화제가 우리의 문화를 알리는 데 큰 역할을 해왔다"며 "한국영화 100주년을 기념하는 올해도 다양한 분야와 주제의 영화를 통해 양국 간 인적·문화적 교류가 더욱 활성화되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주싱가포르대한민국대사관은 앞으로도 싱가포르영화협회를 비롯한 현지 유관기관·단체와 지속해서 협력하며 문화교류를 확대해나갈 계획이다.

[저작권자ⓒ 아이틴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단, 상업적 이외 재배포 허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