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아이틴뉴스교육

HOME > 교육

충남교육청, 제2기 학교 내 일제 잔재 청산위원회 위촉식

기사승인 : 2021-03-30 14:28 기자 : 김나연

충남교육청은 지난 29일 교육청 제1회의실에서 제2기 '학교 내 일제 잔재 청산위원회' 위촉식과 협의회를 개최했다.

(사진=충청남도교육청 제공)

이번에 위촉된 위원은 학계, 언론계, 시민단체와 도의회 등 외부위원 8명과 내부위원 2명으로 구성됐으며, 이날 협의회에서 ▲일제 잔재 청산 추진을 위한 자료 수집과 지원 ▲일제 잔재의 범위·정리·보존·활용 방안 ▲기타 일제 잔재 청산 관련 내용 등을 논의했다.

올해 교육청은 지난 2월 시민단체와 업무 협약을 시작으로, 학교장 및 담당 교사 연수(4월), 학생 자치활동 주제 선정(5월), 사진전(10월), 보고회(12월) 등의 일정으로 일제 잔재 청산 공감대 확산에 주력할 방침이다.

위촉식에 참석한 김지철 교육감은 "학교 내 일제 잔재 청산 과정 자체가 학생들에게 역사교육의 장이 될 수 있도록 청산 작업과 동시에 보존, 활용 방안 등에 대해서도 전문적인 식견과 혜안을 기대한다"며 "위원회의 각종 제안이 정책에 반영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김 교육감은 "올해부터 2023년까지 추진하는 제2기 사업은 1기 사업의 성과와 한계를 확인하고 교육공동체의 지원을 받아 학교에서 일제 잔재가 청산될 수 있도록 의욕적으로 추진하겠다"고 의지를 밝혔다.

한편 2018년부터 2020년까지 진행된 일제 잔재 청산 제1기 사업에서는 일본인 교장 사진 철거, 친일 행위 경력자가 작사·작곡한 교가 개정, 가이즈카 향나무와 머릿돌 철거 및 교육자료 활용 등을 추진했다.

[저작권자ⓒ 아이틴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