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아이틴뉴스복지

HOME > 복지

안산시, 공공와이파이 확대로 '디지털 복지' 실현

기사승인 : 2021-03-19 13:55 기자 : 정수석

경기 안산시는 단원구 와동 일대에 누구나 무료로 인터넷을 사용할 수 있는 '공공와이파이 Free e-스터디존'을 시범사업으로 구축했다고 19일 밝혔다.

(사진=안산시 제공)

이에 따라 와동1로, 와개길 일원에 거주하는 시민은 시범사업으로 설치된 옥외용 무선 AP(Access Point) 20대를 통해 무료로 무선인터넷을 활용할 수 있게 됐다.

시는 이번 시범사업 외에도 민선 7기 공약사업으로 안산시 주요 공공장소에 초고속 무료 와이파이망을 구축하는 사업을 추진 중이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추진하는 '무선 인터넷 인프라 확대 구축사업'에 참여한 시는 2019∼2020년 버스정류장, 공원, 체육시설, 복지시설, 관광명소 등 모두 469개소에 무선 AP 611대를 설치하는 등 공공와이파이 서비스 지역을 확대하고 있다.

이를 포함, 현재 안산시 공공와이파이 서비스 지역은 모두 546개 소이며 무선 AP 997대가 설치돼 있다.

시 관계자는 "명실상부 디지털 복지 도시 안산시로 한층 도약하게 됐다"며 "시민 편의 증진과 통신 요금 절감에 직접적 도움이 되도록 정보통신 취약지역과 공공생활권 등에 공공와이파이 확대 사업을 적극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아이틴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