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아이틴뉴스복지

HOME > 복지

'금천 동네방네 돌봄서비스'로 돌봄 사각지대 없앤다

기사승인 : 2020-07-31 12:48 기자 : 정수석

서울 금천구는 지역 취약계층의 돌봄 공백과 긴급 위기상황 해소를 위해 '금천 동네방네 돌봄서비스' 새롭게 추진한다고 밝혔다.

(사진=금천구청 제공)

이를 위해 구는 지난 29일 '금천 동네방네 돌봄지원단'과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에는 상호신뢰 아래 '일시 재가 서비스', '식사 지원 서비스', '단기시설 보호 서비스', '주거 편의(이불세탁) 서비스' 등 취약계층의 일상생활을 지원하기 위한 고품질의 맞춤형 돌봄 서비스를 제공한다는 내용이 담겼다.

구는 이번 협약을 통해 그동안 가족 내에서 수행하던 돌봄을 민·관 협력을 통한 공동 돌봄으로 전환함으로써 가족 돌봄의 심리적·경제적 부담을 해소하는 데 크게 기여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금천 동네방네 돌봄서비스'는 혼자 거동이 어렵거나 가족의 돌봄을 받을 수 없고 중위소득 85% 이하(코로나19로 인한 긴급 돌봄 욕구 증가에 따라 한시적으로 100% 적용)인 50세 이상 또는 장애인 가구면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단 기존 돌봄서비스 이용자는 지원 대상에서 제외되며 소득 기준이 초과하더라도 자부담으로 이용할 수 있다.

유성훈 금천구청장은 "코로나19 상황으로 복지시설이 장기휴관에 들어간 상황에서 돌봄이 필요한 주민들이 선제적 돌봄서비스 통해 안전하고 건강한 일상생활을 유지할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도 더욱 다양한 서비스를 발굴해 돌봄 사각지대 없는 금천을 만들어나가겠다"고 밝혔다.

자세한 사항은 거주지 동주민센터나 금천구청 복지정책과(02-2627-2924)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저작권자ⓒ 아이틴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