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아이틴뉴스복지

HOME > 복지

인천시, 어르신을 위한 효드림복지카드 시행

기사승인 : 2020-07-08 12:25 기자 : 정수석

인천시가 전국 최초로 어르신을 위한 효드림복지카드를 도입, 오는 10일부터는 신청을 받아 지급한다고 밝혔다.

(사진=인천광역시 제공)

'효드림복지카드' 지원 사업은 민선 7기 박남춘 시장 공약사업으로 취약계층 어르신들의 삶의 질 향상과 효행 장려, 공동체 의식 함양을 위한 사업으로 인천시는 그동안 보건복지부 사회보장제도 신설 협의, 관련 조례개정, 군·구 협의 등을 거처 올해 시행하게 됐다.

지원대상은 75세 이상 기초생활 수급자와 차상위계층 약 4만1천여명에게 연 1회 8만원을 인천e음카드(선불충전)로 지급해 어르신들이 건강이나 여가, 위생, 전통문화 등 관련 가맹점에서 사용하실 수 있도록 했다.

신청 기간은 오는 10일부터 9월 29일까지 주소지 행정복지센터에서 신청해 즉시 발급받고 사용은 발급 2일 후부터 가능하며 사용기한을 12월 31일까지로 해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하게 된다.

시는 당초 올해 효의 날(10월 2일)을 기념해 시행할 계획이었으나 코로나19 감염병이 장기화함에 따라 취약계층 어르신들에게 도움을 드리고자 앞당겨 시행한다.

서재희 노인정책과장은 "코로나19로 모두가 어려운 상황에 특히 더 취약한 어르신들에게 효드림복지카드가 작으나마 도움이 되시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어르신들의 안정된 노후생활을 위해 지속해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아이틴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