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아이틴뉴스복지

HOME > 복지

생활밀착형 반다비 복합체육센터 건립 '시동'

기사승인 : 2020-05-13 14:13 기자 : 강태영

광주시 북구가 생활 SOC과 학교시설을 결합하는 '학교시설 복합화' 사업인 '반다비 복합체육센터' 건립에 첫발을 내디딘다.

(사진=광주광역시북구청 제공)

구는 오는 19일 오후 7시 두암종합사회복지관에서 삼정초 학부모와 지역 주민 7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삼정초 반다비 복합체육센터' 건립을 위한 사업설명회를 개최한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사업설명회는 지난해 국가균형발전위원회 주관 2020년 생활 SOC 복합화 사업 공모에서 선정된 '삼정초 반다비 복합체육센터' 건립 사업의 추진현황을 설명하고 이에 대한 주민들의 의견을 듣고자 마련됐다.

사업 대상 지역인 두암동은 광주시 7개 영구임대아파트 단지 중 5개 단지에 7천120세대가 입주해 있고 구 전체 인구 대비 장애인 인구는 26%인 5천647명, 65세 이상 어르신 인구는 21%인 1만5천665명이 거주하는 데 반해 취약계층이 이용할 수 있는 여가시설은 부족한 실정이다.

이러한 여건을 고려해 두암동 지역 주민들은 원활한 사업 추진을 요청할 목적으로 지난 2월 주민 협의 회의를 구성하고 두암동과 풍향동 등 인근 주민 2만5천여명이 서명한 주민동의서를 북구에 제출하기도 했다.

이에 구는 두암동 삼정초 부지를 활용해 2022년까지 국·시비 등 총 130억원을 투입해 4천㎡(지하 1층∼지상 2층) 규모의 생활밀착형 인프라인 복합체육센터를 건립할 계획이다.

센터 1층은 일반인과 장애인이 모두 이용할 수 있는 수영장과 휴게실, 2층은 헬스장과 다목적실 그리고 공동육아 나눔터를 마련해 체력단련과 동시에 다양한 문화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공간으로 활용되며 지하 1층은 주차장이 조성된다.

특히 체육센터와 학교시설의 주 출입구, 주차장 등을 완전히 분리해 학생들의 안전을 지키고 학습권을 최대한 보장한다는 방침이다.

문인 구청장은 "반다비 복합체육센터가 주민들의 건강한 삶과 학생들의 교육 활동의 질을 더욱 높이고 문화·체육·여가 등을 누릴 수 있는 유익한 시설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사업 추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아이틴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