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아이틴뉴스복지

HOME > 복지

고흥군, 코로나 19 극복 소상공인 공공요금 등 30만원 지원

기사승인 : 2020-04-02 16:51 기자 : 정수석

전남 고흥군은 코로나 19 영향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에게 공공요금(전기, 수도, 가스 등) 등 고정비용을 한시적으로 보전하는 '소상공인 공공요금 등 지원사업'을 시행한다고 밝혔다.

(사진=고흥군청 제공)

이를 위해 군은 이번 추경에서 도비 포함 8억7천9백만원을 긴급 편성했다.

소상공인 공공요금 등 지원은 고흥군에 사업장을 등록 유지하고 있는 연 매출 3억원 이하로 상시 근로자 5인 미만의 사업장이 있는 소상공인이고 고흥 사랑 상품권 30만원을 1회 지급한다.

단 유흥·도박 등 사행성 업종과 도에서 별도 지원하는 업종 등 일부 업종은 제외된다.

4월 3일부터 읍면 사무소를 통해 신청하고 심사 등을 거쳐 이른 시일 내 지급한다는 방침이다.

이 외에도 군은 코로나 19로 인해 어려움에 부닥친 소상공인을 위해 ▲전통시장 임차료 50% 감면 ▲영업용 수도요금 50% 감면 ▲유관기관 합동 매주 1회 전통시장 및 골목상권 장보기 ▲착한 임대료 확산 운동 및 세금감면 등을 추진 중이다

송귀근 군수는 "코로나 19 영향 경기침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들의 경영 안정을 위해 다양한 지원 방안을 추진하겠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아이틴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