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아이틴뉴스산업

HOME > 산업

관광公, '스마트관광' 예비창업자…최대 1억원 지원

기사승인 : 2020-03-24 13:24 기자 : 정수석

한국관광공사는 중소벤처기업부의 ‘예비창업패키지 지원 사업’에 주관기관으로 참여해 스마트관광 분야 창업에 도전할 예비창업자를 모집 중이라고 24일 밝혔다.

[사진=한국관광공사 제공]

다음 달 20일까지 모집하는 예비창업패키지는 혁신적인 기술창업 아이디어를 보유한 예비창업자의 원활한 초기 사업화를 위해 사업화 자금(최대 1억 원)과 역량강화 교육, 창업·경영 전문가 멘토링 및 판로개척 등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한국관광공사는 지난해 하반기 관광분야에서 22명의 예비창업자를 선발해 육성하고 있다. 올해는 스마트관광으로 분야를 특화해서 25명의 예비창업자를 선정할 예정이다.

지원 자격은 사업 공고일(3월 17일)까지 창업 경험(업종 무관)이 없는 예비창업자이거나 공고일 현재 신청자 명의의 사업체를 보유하지 않으면 나이제한 없이 참여 가능하다. 폐업 경험이 있으면 다른 업종 제품이나 서비스 분야로 창업하는 경우만 지원할 수 있다.

신청은 K-스타트업 홈페이지을 통해 4월 20일 오후 6시까지 받는다. 자세한 사항은 K-스타트업 홈페이지 또는 한국관광공사 홈페이지 ‘공고/공모’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저작권자ⓒ 아이틴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