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아이틴뉴스교육

HOME > 교육

충남교육청, '2019 재난 대응 안전한국훈련' 본격 돌입

기사승인 : 2019-10-28 15:42 기자 : 임현진

충남교육청(교육감 김지철)은 전국적으로 실시하는 '2019 재난 대응 안전한국훈련' 첫날인 28일 상황실을 개소하고 설명회를 시작으로 5일간의 훈련에 본격 돌입했다.

(사진=충청남도교육청 제공)

안전한국훈련은 28일부터 다음 달 1일까지 도내 1280개 교육기관 모두가 참여해 다양한 재난 유형에 대한 토론훈련과 현장 훈련, 안전문화 실천 운동을 시행한다.

충남교육청은 훈련 목표를 체험 위주 훈련을 통한 재난 대응 역량 강화와 안전문화 조성으로 정하고 ▲학교 공사장 화재사고 대응훈련 ▲감염병 대응훈련 ▲진로체험 안전사고 대응훈련 ▲유치원 화재사고 대응훈련 등의 토론훈련을 시행해 재난 대응 체계를 점검하고 문제점과 개선방안을 보완·발굴한다.

또한 ▲14개 시·군 교육지원청별 학원 화재대피 훈련 ▲전 교육기관 지진대피 훈련 ▲불시 화재대피훈련 ▲유해화학물질 유출 사고 대응훈련 ▲유치원 화재대피 훈련 ▲도민참여형 심폐소생술 훈련 등 현장 훈련을 시행해 교육구성원들이 대피요령 등을 습득하고 체험해 스스로 자신을 보호할 수 있는 역량을 높인다.

각급 학교는 훈련 기간을 '학교 안전주간'으로 정하고 안전실천 서약, 재난 안전 콘서트, 119 체험 발대식, 안전 OX 퀴즈 대회, 안전대피로 그리기, 안전글짓기, 안전 등교의 날 등 다양한 안전문화 실천 운동을 전개하고 학부모가 참여하는 지진·화재대피훈련도 함께 실시한다.

김지철 충남교육감은 "재난 대응 안전한국훈련을 통해 안전사고를 예방하고 재난 발생 시 교육구성원의 대응 능력을 키워 365일 안전한 충남교육을 실현할 것"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아이틴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단, 상업적 이외 재배포 허용